전남도, 탄소중립 생활 실천 챌린지 시동

  • 즐겨찾기 추가
  • 2022.05.24(화) 23:36
경제
전남도, 탄소중립 생활 실천 챌린지 시동
30일 환경산림국 시작으로 실국․사업소․시군 등 모든 공공기관 확산
  • 입력 : 2021. 12.30(목) 22:05
  • 김미자 기자
[톡톡뉴스] 전라남도는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30일 공공기관이 선도하는 탄소중립 생활 실천운동 릴레이 캠페인을 시작했다.

탄소중립 생활 실천 캠페인은 생활 수칙 10가지 중 하루에 4가지 이상 실천하는 탄생 천사(탄소중립생활 실천 1004) 챌린지 방식으로 진행한다. 전남도 모든 실국과 직속기관, 사업소는 물론 22개 시군 등 모든 행정기관이 참여할 예정이다.


먼저 전남도 본청이 실국별 릴레이 방식으로 탄소중립 생활 실천을 선언하고 실천운동을 적극 추진하고, 22개 시군과 유관기관 등 전남도 모든 행정기관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릴레이 첫날인 30일 탄소중립 주관부서인 환경산림국에서 탄소중립 생활 실천을 선언하고, ‘종이타월 대신 개인 손수건 이용하기’, ‘일회용컵 대신 다회용컵 이용하기’, ‘난방온도 2℃ 낮추고, 냉방온도 2℃ 높이기’, ‘컴퓨터 절전 기능 이용하기’ 4가지를 실천하기로 약속했다.

이날 환경산림국 직원들은 상자를 재활용해 만든 탄소중립 생활 실천 피켓을 이용해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종이타월 사용을 자제하고 탄소중립 실천을 유도하는 개인 손수건 사용도 인증했다.

서은수 전남도 환경산림국장은 “2050 전라남도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공공기관의 선도적 탄소중립 실천이 필요하다”며 “앞으로 생활 속 온실가스를 줄이는 탄소중립 생활 실천에 많은 도민이 참여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미자 기자 tok6577@naver.com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