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용당1지구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주민설명회 개최

  • 즐겨찾기 추가
  • 2024.04.23(화) 12:01
목포
목포시, 용당1지구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주민설명회 개최
밀착형 생활환경 개선을 통해 주민 소통 추진
  • 입력 : 2024. 02.22(목) 12:27
  • 김미자 기자
목포시가 용당1지구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에 대한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 목포시 제공
[톡톡뉴스]목포시는 용당1지구 취약지역 생활 여건 개조사업 추진을 위한 마스터플랜 수립 용역 주민설명회를 지난 21일 용당1동 행정복지주민센터 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지난해 3월 공모에 선정된 ‘용당1지구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은 산정초등학교 후면 일원을 대상으로 2023부터 2027년까지 국비 등 41억9천만원을 투입해 5년간 추진된다.

이번 마스터플랜 수립용역은 사업지역에 대한 현황을 분석해 주민과 전문가, 이해관계자의 의견을 수렴하는 등 사업지역 특성과 사회경제적 다양성을 수용해 총 4개 분야 13개 사업에 대한 세부 실행계획을 수립하고 향후 국토교통부 사업 승인을 받을 예정이다.

시는 ‘용당1지구 생활여건 개조사업’ 마스터플랜에 따라 생활환경이 취약한 지역의 인프라를 개선하는 물리적 주거환경개선과 함께 주민공동체 강화 등 사회경제적 개선을 동시에 추진하면서 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자 한다.

목포시 관계자는 “급속한 도시화 과정에서 소외된 취약지역에 대한 기초 생활인프라 개선 및 확충, 복지.문화.교육 등 지역 맞춤형 지원을 통해 주민과 밀착하여 소통하고 삶의 질이 개선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목포시는 도시재생사업과 함께 도시 취약지역 생활여건을 개선하기 위해 지난 2016년에 시작한 동명동 송도마을 새뜰마을 사업을 시작으로 유달동 대반마을 새뜰마을 사업, 죽교동 샘골마을 새뜰마을 사업 등을 체계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김미자 기자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