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휴가철 낚시어선 안전 강화

8월 30일까지 낚시어선 724척 대상 특별 안전점검

양승만 기자 tok6577@naver.com
2019년 07월 21일(일) 12:23


[톡톡뉴스]전라남도는 여름 휴가철 대비, 낚시어선사고 예방을 위한 관계기관 합동 안전점검을 8월 30일까지 한 달 보름여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시군, 해양경찰서, 해양교통안전공단, 낚시단체 등 관계기관과 합동으로 이뤄진다. 낚시어선 입출항이 많은 항포구에서 전남지역 낚시어선 724척을 대상으로 무작위로 점검할 계획이다.

특히 7월부터 낚시어선사고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안전장비가 추가되고 출항 전 비상대응요령 안내가 의무화됨에 따라 이에 대한 준수 여부와 형식승인을 받은 구명조끼 착용, 출입항 신고 및 신분증 대조확인 여부 등을 집중 점검한다.

낚시어선 안전점검 결과 가벼운 사항은 현지에서 지도하고 중대한 위법사항은 행정처분과 사법처리 등 엄중 조치할 계획이다.

또한 낚시어선업자와 낚시인의 안전의식 고취를 위한 현장안전교육과 캠페인도 함께 실시한다.

지난 2~4월 낚시어선 국가안전대진단을 통해 전남지역 낚시어선 682척을 점검해 위반사항에 대해 현장시정 85건, 보수보강 10건, 과태료 부과 2건 등의 조치를 취했다.

황통성 전라남도 수산자원과장은 “다중이용 선박인 낚시어선에 대해 정기적인 안전점검을 실시해 안전한 낚시문화가 정착되도록 하겠다”며 “낚시어선업 종사자와 낚시인들도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낚시어선 이용 시 안전수칙 등을 철저히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양승만 기자 tok6577@naver.com
        양승만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톡톡뉴스 홈페이지(http://www.newstoktok.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tok657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