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남
신안군, 친환경 새우양식 스타트새우양식 어가에 연간 400여톤 유용미생물 생산 공급

신안군이 지난해 해양수산부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수산용 유용미생물 배양장 건립사업(사업비 15억원)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오는 10월말 준공을 목표로 건립중인 배양장은 압해 신안수산종묘배양장내에 멸균배양기 4기(1기당 1,500ℓ), 자동포장기, 실험실, 저온저장실 등 연간 400여톤을 생산할수 있는 최신식 배양시설을 갖추게 되며, 관내 새우양식장에서 필요한 미생물 전량 공급이 가능하다.

 

이곳에서 배양(생산)되는 수산용 유용미생물은 광합성균과 유산균 2종으로 양식장내 유독물질의 흡수 또는 분해를 통한 양식환경 개선과 병원성 세균번식 억제, 면역력 증진 등 다양한 용도로 사용할수 있어, 친환경 양식을 위한 필수 요소다.

 

신안군은 유용미생물 보급으로 양식장 환경개선 및 질병억제 등으로 입식초기 새우 생존율을 60%(평균 생존율 15~35%)까지 높임으로써, 현재 500억원대의 신안군 양식새우 생산량이 700억원대 이상 성장할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특히, 자체 배양한 유용미생물을 양식어가에게 무상 공급함으로써, 미생물 구입비용(매년 20억원) 절감으로 어가별 경영비 부담완화는 물론 친환경 새우양식 육성(확대)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신안군 새우양식은 263어가(1,005ha)에서 년간 3,000여톤(500억원)을 생산하고 있으며, 전국 새우생산량의 60%를 차지하는 양식새우의 주 생산지이다.

 

김영란 기자  tok6577@naver.com

<저작권자 © 톡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