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입시
전남교육청 고교학점제 시범학교 6곳 3년간 운영

고교학점제 단계적 도입을 앞두고 전남도 교육청 관내 연구학교 4곳, 선도학교 2곳이 올해부터 2020학년도까지 3년 동안 시범 운영에 들어간다.

연구학교로 일반고의 경우 중마고·장흥고 2곳, 특성화고에서 순천효산고·목포성신고 2곳을 연구학교로, 강진고·해룡고 2곳을 선도학교로 각각 선정했다.

연구학교는 각각 4천만원, 선도학교의 경우 각각 1천만원을 지원 받는다.

연구학교에서는 학생들이 진로에 따라 다양한 과목을 선택해 이수하고 현행 학사제도 전반에 대한 개선 사항을 도출하며 교원수급·시설 등 소요 기반 분석 등의 과제를 수행한다.

이를 위해 전남 교육청은 2018학년도에 교과 교사 1명을 연구학교에 추가 배치한다.

특히 소규모 학교가 많은 지역 특성을 감안해 학생 선택권 확대를 최대한 보장하기 위해 온라인 공동교육 과정을 개설하고 현재 수강생을 모집 중이다.

해남고와 순천여고에 스튜디오를 개설해 경제·법과 정치·물리Ⅱ·화학Ⅱ를 각 2단위(34시간)씩 정규교육 과정으로 운영한다.

또 연구·선도학교 대상 컨설팅, 수강신청 시스템과 시간표 작성 프로그램 개발보급, 공동교육과정 운영지원 등을 위한 고교학점제 지원단도 구성해 운영한다.

박병모 기자  newstoktok@daum.net

<저작권자 © 톡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병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