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남
강진 종오리 농장 H5형 AI 항원 검출

전남 강진 종오리 농장에서 H5형 조류인플루엔자(AI) 항원이 검출됐다.

4일 전남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강진군 한 종오리 농장에서 AI 의심 신고가 접수돼 전남 동물위생시험소에서 시료를 채취해 검사한 결과 H5형 AI 항원이 검출됐다.

고병원성 여부 판단에는 2∼3일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고병원성 AI로 확인되면 이번 겨울 들어 강진에서는 첫 사례다.

이곳은 다솔에 종란을 납품하는 농장으로 오리 2만1천700마리를 사육 중이었다. 오리 40마리가량이 폐사하고 알 생산량은 평소 1만개에서 9천500개가량으로 줄어든 것으로 알려졌다.

방역 당국은 농장에서 키우던 오리를 모두 살처분하고 3㎞ 이내 오리 농가에 대한 조치도 검토하고 있다.

500m 이내 가금류 사육 농가는 없으며 3㎞ 안에서는 두 농가가 오리 3만2천마리를 키우고 있다.

전남에서는 영암, 나주, 고흥 등 3개 시·군 오리농장에서 7건의 고병원성 AI가 확인돼 63만 마리가 살처분됐다.

다솔(2건)·성실(1건)·사조화인(1건) 등 계열 농장에서 4건, 개인 농장에서 3건이 발생했다.

박병모 기자  newstoktok@daum.net

<저작권자 © 톡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병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