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라이프 동영상
광주·전남, 밤사이 눈에 빙판길 주의…5일 오후에도 눈

영하의 기온 속에 4일 오후부터 광주지역에 눈이 내리면서 교통불편이 예상되고 있다. 눈은  5일 밤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여 빙판길 교통사고에 주의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4일 오후 늦게 광주지역에 내리기 시작한 눈은 5일까지 이어진다. 영하의 추위 속에 바람이 세게 불면서 체감온도가
낮아지기 때문에 건강관리와 눈길 교통안전사고에 주의가 요망된다.

4일 광주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현재 광주와 전남 흑산도에 눈이 내리고 있다. 눈은 오는 5일 오전까지 광주와 전남 서해안을 중심으로 1~3㎝가 쌓일 것으로 전망했다.

낮 동안 그친 눈은 오후부터 다시 내리기 시작해 광주와 전남에 1~3㎝가 더 쌓일 것으로 보인다. 곳에 따라 5㎜ 안팎의 비가 오는 곳도 있겠다.

이번 눈은 찬 고기압이 다소 따뜻한 해수면 위로 이동해 눈구름떼가 발달하면서 서해안과 내륙까지 유입되면서 눈이 내리게 됐다.

광주 0.9도를 기록, 영하권의 추위를 보이고 있으며 흑산도·홍도, 서해 5도에는 강풍주의보가 내려져 체감온도는 더 낮겠다.

광주기상청 관계자는  "밤사이 눈이 내리는 지역은 5일 오전 도로가 결빙될 수 있는 만큼 교통안전에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박어진 기자  newstoktok@daum.net

<저작권자 © 톡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