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남
전남도 ‘글로벌 셀러' 인재 기른다

전남도는 13일 목포대 70주년 기념관에서 목포대학교, 전남지방우정청과 ‘글로벌 셀러 일자리 창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전남도는 '글로벌 셀러'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13일 목포대 70주년 기념관에서 목포대, 전남지방우정청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전남도>

지역 특화 생산물을 판매하고 청년창업 장려와 함께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한 글로벌 셀러’는 해외 마켓 플레이스인 아마존, 이베이, 알리바바 등 대형 쇼핑몰 채널에 상품을 등록해 전 세계를 대상으로 직접 물건을 판매하는 소자본 개인 창업의 일종이다.

전남도는 e-커머스 아이디어 창업희망자 모집, 전자상거래 활동지원, 창업 및 우수상품 발굴 지원 등으로 앞으로 글로벌 인재 육성에 나선다.

각 기관별 협약에 따른 업무 추진계획을 보면 목포대학교는 일반인과 학생 등을 대상으로 ‘글로벌 셀러 양성교육’을 실시한다.

전남지방우정청은 우체국 온라인 쇼핑몰 운영 노하우 전수 등 판매활동 및 해외 배송을 지원한다.

세 기관은 앞으로 국비 신청 등 중앙부처 공모사업에도 공동 대응키로 했다.

박어진 기자  newstoktok@daum.net

<저작권자 © 톡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