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날씨
가을비 오후 그쳐...·28일부터 '쌀쌀'

27일 오늘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전국이 흐리고 가을비가 내리다 오후에 그치겠다.

비가 그친 뒤에는 기온이 크게 떨어질 것으로 예보됐다.

8일에는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기온이 떨어지겠다. 29일은 아침 최저 기온이 9도까지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27일 광주기상청에 따르면 전날부터 이날 7시 현재 전남 완도 보길도 20.5㎜, 여수 소리도 20.5㎜, 흑산도 14.7㎜, 구례 성삼재 14.5㎜, 광주 3.9㎜의 비가 내렸다.

특히 고온다습한 남서기류가 강하게 유입되면서, 남부지방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고 있다.

강수량은 경남·전남·경북동해안 30~80mm(많은 곳 경상해안 120mm이상), 전북·경북남부내륙·강원영동·제주도 20~60mm, 충청남부·경북북부내륙·울릉도·독도 10~40mm, 서울·경기남부·강원영서남부·충청북부 5mm 내외로 예상된다.

 

박어진 기자  newstoktok@daum.net

<저작권자 © 톡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