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입시
IYF영어말하기대회, 도전하면 두렵지 않다
   

글로벌시대의 인재는 어디에서 시작할까? 무엇이든 자기분야의 역량을 키우는 것이지만 공통적으로 평가할 수 있는 영어로 소통하기이다.

이런 글로벌 인재 육성을 위해 (사)국제청소년연합 광주전남지부는 ‘제17회 IYF영어말하기대회’ 광주전남대회 마련했다.

올해로 17회째를 맞이하는 ‘IYF 영어말하기대회’는 IYF가 주최하고 광주매일신문, 남도일보, 투데이광주,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전라남도의회, 전라남도교육청이 후원하는 등 국내 최고의 권위와 규모를 자랑한다.

대회 주제는 △나의 꿈 △감동적인 순간 △존경하는 인물 △가족 등으로 중고등부는 3분, 대학부는 4분간 자신만의 메시지를 영어로 전달하게 된다.

특히 ‘IYF 영어말하기대회’는 청중들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는 발표에 초점을 맞춰 심사를 진행한다. 참가자들의 프리젠테이션 활용수준과 표현능력은 해를 거듭할수록 발전하고 있다.

광주전남에서 총 200여 명이 참가했던 지난 본선 대회에서는 중등부에 허성일(광주송정중), 고등부에 박희원(광덕고) 군이 각각 대상을 수상했으며, 대학부에서는 김지수(조선대) 씨가 영예의 광주광역시장상을 수상했다.

김지수(조선대) 학생은 “대회를 준비하면서 영어에 대한 부담을 넘고, 사람들 앞에 서는 두려움을 극복할 수 있었다. 영어 회화 실력도 향상 됐지만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도전했던 값진 경험이 앞으로도 계속해서 더 큰 도전을 할 수 있게 해주는 원동력이 되었다.”고 말했다.

IYF광주전남 관계자는 “이번 ‘IYF 영어말하기대회’는 글로벌 시대가 요구하는 실용영어 중심의 의사소통 능력을 향상시키는 값진 경험이 될 것”이라며 “이번에 기업의 후원을 받아 대상 수상자에게 최대 50만원의 장학금 혜택이 주어진다.

또한 영어로 자신의 의사를 정확하게 전달하고 상대방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는 발표 능력을 평가받을 수 있는 기회”인 만큼 학생들의 관삼과 참여를 당부했다.

이번 ‘IYF 영어말하기대회’ 원고 접수는 중고등부는 10월 7일(토), 대학부는 10월 14일(토)까지 이며, 원고 심사를 통과한 학생은 중고등부는 10월 27일(금) 광주시청 대회의실, 대학부는 11월 3일(금) 조선대 서석홀에서 본선대회를 치른다.

대회의 자세한 일정과 참가 방법은 IYF 누리집(www.iyf.or.kr), 전화(062-655-7200)로 확인이 가능하다.

정성용 기자  newstoktok@daum.net

<저작권자 © 톡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