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정 광주시장 “중국과 인적·물적·경제 교류 확대 기대”

  • 즐겨찾기 추가
  • 2023.02.08(수) 11:45
광주
강기정 광주시장 “중국과 인적·물적·경제 교류 확대 기대”
싱하이밍 대사 “중국과 가까운 호남지역, 적극 교류로 윈윈해야”
  • 입력 : 2022. 12.09(금) 16:41
  • 김미자 기자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이 9일 오전 시청 접견실에서 싱 하이밍 주한 중국대사 일행과 만나 광주시와의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광주광역시 제공
[톡톡뉴스]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한·중수교 30주년을 맞아 9일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싱하이밍(邢海明, 58) 주한 중국대사를 접견하고 중국과의 교류 협력 확대 방안을 논의했다.

싱하이밍 대사는 전국에 설치된 24개의 공자학원 총회에 참석하기 위해 광주를 찾아 이날 처음으로 광주시청을 방문했다. 싱하이밍 대사는 방명록에 “내일이 빛나는 기회도시 광주는 보다 큰 발전 있기를 기원합니다”라고 적었다.

강 시장은 “광주에는 중국 총영사관이 자리잡아 다양한 부문에서 활발하게 교류하고 있다”며 “중국은 발전 가능성이 큰 시장인 만큼 코로나19가 호전되면 그동안 침체됐던 투자와 무역이 다시 늘어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특히, “인적·물적 교류를 위해서는 항공 등 교통 여건 개선이 전제돼야 하는데 현재 무안공항에 국제선 취항이 많지 않아 이를 해결하기 위해 다각도로 노력하고 있다”며 활발한 투자유치 의지를 전달했다.

이에, 싱하이밍 대사는 “한·중 수교 30년이 됐지만 우리는 수천년 전부터 이웃으로 지내며 문화·경제적으로 긴밀한 관계다”며 “코로나19로 침체된 교류가 내년 봄이면 다시 활발해질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호남은 지리적으로 가까운 만큼 문화·경제적으로 활발히 교류하며 윈윈할 수 있도록 앞으로 강 시장이 많은 역할을 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미자 기자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