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농어민 총연맹·민주노총, 장석웅 지지 나서

  • 즐겨찾기 추가
  • 2022.07.04(월) 17:57
정치
전남 농어민 총연맹·민주노총, 장석웅 지지 나서
“장석웅 후보, 진보교육 가치 계속 지켜갈 적임자”
  • 입력 : 2022. 05.24(화) 22:29
  • 김미자 기자
[톡톡뉴스] 전남지역 농어민단체와 노동계가 24일 전남교육청 앞에서 장석웅 전남교육감 후보에 대해 지지를 선언했다.

전국농민회총연맹광주전남연맹과 전국어민회총연맹전남동부본부, 전국어민회총연맹전남서부본부, 민주노총전남지역본부는 지지 선언문을 통해 “정권은 바뀌었어도 진보교육 가치는 계속 지켜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들 단체는 “지금 우리 교육이 위기라며 윤석열 정권 출범으로 특권교육 부활과 민주·진보교육 가치가 축소되거나 훼손될 수 있다는 위기와 불안감이 커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윤석열 정부의 △대입 정시 확대 △특목고·자사고 폐지를 백지화하는 특권교육 강화 △전수 학력평가 실시 △교육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통·폐합 등의 교육공약들은 교육 불평등 해소, 입시 위주 교육 탈피라는 시대적 흐름에 역행하며, 아이들을 경쟁교육과 사교육으로 내몰아 공교육 가치를 훼손한다”고 주장했다.

특히“정시 비중을 늘리는 것은 결코 공정한 입시제도에 대한 답이 될 수 없으며, 교육격차는 더욱 벌어지게 될 것이다”고 비판했다.

이들 단체는 이어 “이런 상황에서 교육복지와 교육 민주화를 이끌어 내는 것은 우리 모두의 책무”라며 “장석웅 민주진보교육감 단독 후보는 평생을 현장에서 전남교육의 미래와 희망을 일구어온 현장교육 전문가이자 미래 혁신 교육의 적임자”라고 주장했다.

이들 단체는 끝으로 “장석웅교육감후보와 민주·진보·혁신 교육의 꽃과 열매가 활짝 필 수 있도록 협력하고 지원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김미자 기자 tok6577@naver.com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