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고소득 원예 작물 집중 육성

  • 즐겨찾기 추가
  • 2020.10.30(금) 22:53
화순
화순군, 고소득 원예 작물 집중 육성
고품질 원예 농산물 연중 생산체계 구축
  • 입력 : 2020. 09.21(월) 11:50
  • 최상용 기자
시설원예 현대화


[톡톡뉴스]화순군(군수 구충곤)은 기후변화, 소비패턴 변화 등 급변하고 있는 농업 환경에 대응해 연중 생산 가능하고 부가가치가 높은 원예 농산물을 집중적으로 육성해 ‘돈 버는 농업, 잘사는 농촌’ 실현에 힘을 쏟고 있다.

특히, 올해 22억을 투입해 첨단 스마트 팜 시설 구축, 원예시설 현대화, 에너지 절감 시설 등을 지원해 성장 잠재력을 키우고 원예 산업 경쟁력 강화에 필요한 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상대적으로 소외될 수 있는 중소농과 영세농가에 대한 비닐 피복 교체 등 시설 환경 개선 사업도 함께 추진해 원예 분야에 종사하는 농업인이면 누구나 고른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 시설원예 현대화, 스마트 팜 지원으로 원예농업 경쟁력 제고

미래농업으로 주목받는 스마트 팜 재배기술은 ICT(정보통신기술)를 접목해 작물 생육에 적정한 온습도 제어는 물론 원격으로 수분과 광량을 제어해 최적의 생육 환경을 관리하는 첨단 농업 기술이다.

화순 지역에서는 현재 48개 원예 농가가 정보통신기술(ICT) 스마트 팜 시설을 도입해 자동 제어를 통해 시설을 운영하고 있다. 올해도 1억3000만 원을 투입하는 등 매년 지속적인 지원으로 노동력 절감과 생산성 향상을 도모하고 있다.


또한, 자유무역협정(FTA) 등 시장 개방에 대응하고 해외시장 기호에 맞는 고품질 농산물 생산과 안정적인 수출 기반 구축을 위해 토마토, 파프리카 수출 전문 생산단지를 집중 육성하는 등 원예 생산기반 확충을 위해 11억 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올해 신규 사업으로 시설원예 환경개선 사업을 추진한다. 이 사업에 군비 4억 원을 투입해 딸기, 토마토 재배 농가의 노후 시설 개보수를 추진했다. 향후 품질 개선과 생산량 증대로 연결될 것으로 예상돼 농가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그동안 공동선별, 공동출하 등 공선조직 회원에 가입되지 않아 국비 사업에서 소외된 소규모 원예 농가를 대상으로 소규모 시설 원예농가 현대화 사업을 추진한다. 이 사업에 군비 2억 원을 지원해 소규모 원예 농가의 경쟁력을 키우는 데도 앞장서고 있다.

󰋮 품질고급화 및 생산성 향상으로 과수농가 육성 박차

고품질 과실 생산체계 구축을 위해 지주 시설, 방조망 등 생산시설 현대화 지원 사업 등에도 3억 원을 투입한다.

이를 통해 과수산업 경쟁력을 높이고 군비 6000만 원을 들여 농촌 인력의 고령화, 노동력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기계화와 자동화 기자재를 지원하고 있다.

또한, 수리 불안전 농경지 등 용수 공급 취약지역에 원예 중형관정 개발을 지원해 원활한 용수공급과 가뭄 피해 최소화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원예농업 경쟁력을 키우기 위한 기반 구축과 함께 기후변화에 맞는 다양한 품목 발굴, 통합 마케팅을 지원하고 있다”며 “대외적으로는 수입 과실과 차별화를 꾀하고 대내적으로는 생산기반을 확충해 자생력을 키우고 지속가능한 원예농업 시책을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상용 기자 tok6577@naver.com
        최상용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비젼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