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군민 안전 위해 공공다중이용시설 520개소 운영 중단

  • 즐겨찾기 추가
  • 2020.08.10(월) 12:20
영암
영암군, 군민 안전 위해 공공다중이용시설 520개소 운영 중단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에 격상에 따른 휴관 및 임시 이용중단
  • 입력 : 2020. 07.08(수) 12:53
  • 김미자 기자



[톡톡뉴스]영암군은 최근 광주·전남에 확진자가 다수 발생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공공다중이용시설의 운영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운영 중단되는 시설은 복지회관 11개소, 경로당 443개소, 공공체육시설 28개소, 월출산 기찬랜드, 도서관 등 520개소로 코로나 19가 확산됨에 따라 군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

향후 재개방 여부는 코로나19 진행상황에 따라 결정하기로 하였다.

또한 영암군은 실내 50인, 실외 100인 이상 집합행사 금지, 노인요양병원과 노인요양시설 외부인 면회 금지, 대중교통을 이용하거나 음식점·카페를 이용할 때 마스크 착용 의무화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도록 하고 있다.

영암군 관계자는 “최근 광주와 전남에 많은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부득이 공공다중이용시설의 운영을 중단하였다.”라며 “계속되는 코로나19로 인해 군민들께서 힘드시겠지만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주셔서 안전한 영암군을 만드는데 협조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미자 기자 tok6577@naver.com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비젼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