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교육청, 고3 수험생 대상 5‧18문화예술 체험 지원

  • 즐겨찾기 추가
  • 2019.12.14(토) 10:31
문화일반
광주교육청, 고3 수험생 대상 5‧18문화예술 체험 지원
21·22·28·29일 오전10시와 오후2시, 5·18기념문화센터 민주홀
‘언젠가 봄날에’, ‘오, 금남식당’ 등 총 7회 공연 지원
  • 입력 : 2019. 11.20(수) 17:44
  • 김미자 기자
연극 언젠가 봄날에




[톡톡뉴스]광주시교육청이 수능 이후 고3수험생을 포함한 관내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21일부터 29일까지 5·18문화예술체험 지원 사업을 진행한다.

19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이번 사업은 관내 교원과 학생들에게 문화예술을 통한 5·18민주화운동에 대한 이해를 돕고자 기획됐다. 지역 대표 오월극 단체인 놀이패 신명(언젠가 봄날에)과 극단 토박이(오! 금남식당)가 공동 주관하고 5·18기념재단이 공동 주최한다.

시교육청은 공연 지원 첫날인 21일(목) 오후2시 5·18기념문화센터 민주홀에서 상무고등학교 학생 300명을 초청해 놀이패 신명의 ‘언젠가 봄날에’를 무대에 올린다.

시교육청 오경미 민주시민교육과장은 "이번 5·18문화예술체험은 수능시험을 치르느라 고생한 수험생들에게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기회이자 동시에 자랑스러운 우리의 역사, 5·18민주화운동을 다시금 생각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김미자 기자 tok6577@naver.com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인터뷰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