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대, 몽골 울란바토르 협력 기관에 현판 전달

  • 즐겨찾기 추가
  • 2024.06.18(화) 21:06
사회일반
조선대, 몽골 울란바토르 협력 기관에 현판 전달
바양걸구 평생교육원 및 몽골 CL 병원에 현판 전달 및 업무협의
  • 입력 : 2024. 06.11(화) 11:46
  • 김미자 기자
조선대, 몽골 울란바토르 협력 기관 현판 전달식.
[톡톡뉴스] 조선대학교(총장 김춘성)는 지난 22일 몽골 울란바토르 바양걸구 평생교육원을 방문하여 해외 협력 기관 현판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조선대는 2022년 12월 몽골 바양걸구와 교류협약을 체결했다. 작년에는 바양걸구 평생교육원이 조선대를 방문한 데 이어, 올해는 조선대가 방문하는 등 긴밀한 교류를 이어가고 있다.

민경혜 조선대 국제협력팀장은“양 기관이 활발한 교류를 통해 다양한 평생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상호발전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게렐과 바양걸구 평생교육원장은 “한국 유학을 희망하는 몽골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국어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조선대 유학을 희망하는 학생들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현장에서는 몽골 유학생 유치를 위해 모집 홍보 및 입시상담을 진행하고, 몽골 울란바토르에 있는 2024학년도 2학기 학위과정 지원자를 대상으로 한 조선대학교 한국어능력시험(CSU-TOPIK) 및 면접도 실시했다.

한편 조선대는 지난 20일 협력관계에 있는 울란바토르에 소재 몽골 CL병원에도 방문하여 현판 전달식을 진행했다.


김미자 기자 tok6577@naver.com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