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군, 679억 투입 '보길·노화 급수 공급망 구축' 착수

  • 즐겨찾기 추가
  • 2024.04.23(화) 13:24
완도
완도군, 679억 투입 '보길·노화 급수 공급망 구축' 착수
육상·해저 관로 총 31.8km, 배수지 등 설치
  • 입력 : 2024. 02.14(수) 09:20
  • 김미자 기자
[톡톡뉴스]완도군과 한국수자원공사는 지난 7일 한국수자원공사 영·섬유역본분에서 '완도군 보길(노화) 급수 구역 비상 공급망 구축 사업'의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 착수 보고회를 갖고 사업 추진에 시동을 걸었다.

'완도군 보길(노화) 급수 구역 비상 공급망 구축 사업'은 상시 가뭄 지역인 보길·노화도에 안정적인 용수 공급을 위해 총 사업비 679억 원을 투입한다.

사업은 광역 상수도 해남 분기점에서 노화읍까지 상수 관로 31.8㎞(육상 관로 21.9㎞, 해저 관로 9.9㎞), 배수지 1개소, 가압장 2개소 등 시설 용량 1,000㎥/일의 시설을 설치한다.

올해 기본 및 실시 설계를 시행하고 2027년 사업을 완료할 예정이다.

완도군은 사업 추진에 필요한 인허가 등 행정적 지원을, 한국수자원공사는 설계 및 공사를 추진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해저 관로를 통해 광역 상수도를 공급함으로써 가뭄으로 인한 물 부족 등 도서 지역 용수 공급의 근본적인 문제가 해결될 것으로 전망된다”면서 “사업이 조기에 착공되고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미자 기자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