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교육청, 장애학생 인권보호 지원망’ 구축

  • 즐겨찾기 추가
  • 2023.09.29(금) 00:11
교육입시
전남교육청, 장애학생 인권보호 지원망’ 구축
유관기관 연계 장애학생 인권지원단 협의회 운영
  • 입력 : 2023. 05.26(금) 10:09
  • 김미자 기자
전라남도교육청 장애학생 인권지원단이 5월 25일 협의회를 열어 장애학생 인권보호 지원 방안을 협의하고 있다.
[톡톡뉴스]전라남도교육청이 5월 25일 청사 내 소회의실에서 장애학생 인권보호 관련 각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장애학생 인권지원단 협의회를 운영했다.

장애학생 인권지원단은 장애학생 인권 예방 및 학교 현장을 지원하기 위해 전라남도교육청과 교육지원청(22청) 특수교육지원센터에 설치됐다.

전남교육청 인권지원단은 전남경찰청 여성청소년계장, 광주교육대학교 통합교육지원센터 부소장, 전남성폭력 상담소 등 성교육 전문가, 전문상담교사, 학부모 대표, 변호사, 도교육청 특수교육담당자 등 각 분야별 전문가 14명으로 구성됐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2023년 인권지원단 역할 및 운영방안과 장애학생 인권보호를 위한 유관기관 사례를 공유하고, 협력방안에 대해 깊이 있는 논의가 이뤄졌다.

특히, 학교(성)폭력이나 아동학대 등 인권침해 경험이 있거나 다양한 외부환경에 의해 인권침해 가능성이 높은 이른바 ‘더봄학생’에 대한 지원방안이 중점 논의됐다,

정선영 중등교육과장은 “장애학생의 인권보호 및 인권침해 예방을 위해 유관기관 및 위원 간 긴밀한 협조체제를 부탁드리며, 장애학생 인권지원단의 역할을 강화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미자 기자
        김미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